<< 山に登るパク・クネ率いる沈没寸... NYタイムズに続きAFPもパク... >>

朴大統領、今度は「入試の公約」も破棄!?

b0049893_4151333.jpg

朴 대통령, '입시 공약'도 파기?..시민단체 '강력 비판'
朴大統領、「入試の公約」も破棄!?
市民団体が強力批判!!

"2017 대입제도, 박근혜 대통령 교육공약과 정면 배치"
「2017大学入試制度、パク・クネ大統領の教育公約と真っ向から矛盾」

교육부가 발표한 2017학년도 대입제도 방안은 입시부담을 획기적으로 줄이겠다는 박근혜 대통령의 교육공약과 정면으로 배치된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2017학년도 대입제도 개선 최종안은 2015학년도 대입제도 개선안과 달라진 것이 거의 없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사교육걱정없는세상은 24일 "논술고사와 특기자전형의 '스펙', 수시전형에서 수능 최저등급 적용을 그대로 방치했다"고 비판했다.
教育部が発表した2017学年度の大学入試制度方案は入試負担を画期的に減らすというパク・クネ大統領の教育公約と真っ向から矛盾するという批判が提起されている。2017学年度の大学入試制度改善最終案は2015学年度の大学入試制度改善案と変わりが殆どないという評価が出ている。사교육걱정없는세상(私教育の不安なき世の中)は24日「論述考査と特技者選考の『スペック』、随時選考から修能最低等級の適用をそのまま放置した」と批判した。

또 수능제도 개편의 경우 수능 수학의 범위도 줄이지 않고 현재 상태를 그대로 방치했다고 지적했다. 사교육걱정없는세상은 2017학년도 대입제도에 대해 "대입제도 대폭 간소화라는 박근혜 대통령의 공약사항과 충돌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시민단체들은 입시 고통과 사교육 부담 경감 차원에서 2017학년도 대입제도 최종안을 전면 수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また修能制度改編の場合、修能修学の範囲も減らさないで現在の状態をそのまま放置したと指摘した。「私教育の不安なき世の中」は2017学年度の大学入試制度に対して「大学入試制度の大幅簡素化というパク・クネ大統領の公約事項と行き違う」と声を高めた。市民団体などは入試の苦痛と私教育の負担軽減の次元から2017学年度の大学入試制度最終案を全面修正しなければならないと強調した。

민주당 박홍근 의원은 2017 대입제도에 대해 "박근혜 대통령의 공약을 전면적으로 폐기하겠다는 선언에 다름 아니다"고 비판했다. 박 의원은 "대입전형 확정안을 보면 수능일을 연기한 것 말고는 바뀐 것이 없다"며 "교육부가 이해관계자들의 압력과 반발에 굴복해 누더기 대책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民主党のパク・ホングン議員は2017大学入試制度に対して「パク・クネ大統領の公約を全面的に廃棄するという宣言に違いはない」と批判した。パク議員は「大学入試選考確定案を見れば修能日を延期したほかは変わったものがない」とし「教育部が利害関係者たちの圧力と反発に屈して継ぎはぎ対策を施した」と明らかにした(以下省略)。

記事元:CBS 노컷뉴스(ノーカットニュース)


・・・・・・・・・・・・・・・・・・・・・・・・・・・・・・・・・・・・・・・・・・・・・・・・・・・・・・・・・・・・・・・・・・・・・・・・・・・・・・・・・・・・・・・・・・・・・・・・・・・・・・・・・・

にほんブログ村 テレビブログ 韓国ドラマへ クリックで韓国ドラマ情報
[PR]
by madray1 | 2013-10-25 04:16
<< 山に登るパク・クネ率いる沈没寸... NYタイムズに続きAFPもパク... >>